덴포라인
Clinical InsightClinicians Report
레진 중합 시 효과적인 테크닉과 새로운 광중합기들Improve Resin Curing with Better Techniques and New Lights
덴포라인  |  denfoline@denfoline.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2  13:11: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CR한국판은 DenfoLine과 CR Foundation간의 파트너십에 의해 DenfoLine에서 게재합니다. 보다 자세한 기자재 평가정보는 www.CliniciansReport.org에서 매월 새롭게 보실 수 있습니다. CR은 치과의사의 구독료와 'Dentistry Update'코스 연수 및 기부 등으로 운영됩니다. 독자 여러분의 성원으로 CR은 기업의 영향력 없이 보다 빠르고 쉽게 고품질에 경제성을 겸비한 제품과 테크닉을 제시해 치과의사와 환자들에게 도움을 드리고 있습니다.
   
 
LED
광중합기와 광중합용 재료들의 개선사항은 다음과 같다.

구강 내 접근이 용이하도록 팁 높이는 짧아지고 팁 각도는 직각에 가까워짐.
어려운 상황을 고려하여 중합용 출력 강도가 더 높아짐.
현재 출시된 재료들도 모든 LED 라이트로 충분히 중합이 될 수 있을 정도가 됨.

임상적으로 해결해야 할 도전은, 재료에 충분한 깊이로 적정한 빛 투과가 이루어지는 지 여부가 확실하지 않다는 점이다. 표면은 단단해보여도 바닥부분은 완전히 중합되지 않을 수도 있다. 이번 호 CR은 현재 사용 중인 광중합기들에 관한 비교정보와 적절한 중합 테크닉을 돕기 위한 연구데이터를 포함하고 있으며, 시중에 출시된 광중합기 18종을 중심으로 살펴본다.

Clinician's Survey(n=1053)

사용 중인 광중합기 종류 : LED 88%, 텅스텐 할로겐 16%, 플라즈마 아크 11%
가장 많이 사용하는 브랜드 : Valo or Valo Cordless 35%, Demi or Demi Plus 14%, Optilux 500 or 501 8%(텅스텐 할로겐), Sapphire or Sapphire Plus(plasma arc) 8%, Elipar S10 7%, Fusion 7%, Demi Ultra 5%, Bluephase G2 5%, 기타 94가지 모델들
전체적인 만족도 : 뛰어남 47%, 매우 좋음 41%, 좋음 10%, 그저 그렇다 1%, 나쁘다 0%
중합을 담당하는 사람은? 치과의사 41%, 치과의사와 스탭 30%, 스탭 29%
보호용 황색글라스를 착용하는가? 착용하지 않는다 77%, 착용한다 또는 종종 착용 12%
측정기로 광 출력을 확인하는가? 자주 한다 27%, 가끔 한다 52%, 해본적 없다 21%
통상적인 광중합 시간: 2027%, 1025%, 516%, 1~311%, 여러번 짧게 중합 10%. *중합 가이드라인은 93페이지의 표를 참고한다.
사용하면서 애로사항은? 없었다 54%, 배터리 문제 14%, 오염된 라이트가이드 13%, 구강내 접근성 12%, 충전기 베이스 10%

조사 요약
설문조사에서 나타난 사항은 다음과 같이 정확한 목표를 갖고 보조적인 광중합 실시, 디자인 개선된 광중합기의 선택과 출력 광강도의 상승, 그리고 주의 깊은 모니터링 등과 같은 사항에서 개선됨을 볼 수 있었다. 임상가들은 현재 사용 중인 광중합기에 대해 만족을 나타냈지만, 부적절성 등의 가능성은 잘 알지 못한다. LED 광중합기는 임상분야에서 대세로 자리잡았으며, 텅스텐 할로겐과 플라즈마아크 광중합기는 아직도 잘 사용되고 있다.
   
 

임상적인 고려사항 및 팁들

최적의 광 전달

중합할 재료 위에 팁을 직접 위치시킨다 : 표면과 직각이 되도록 하여 가능한 한 레진을 건드리지 않으면서도 최대한의 에너지를 전달할 수 있도록 가깝게 위치시킨다.
직경이 더 큰 팁을 사용하여 중합 시 전체 수복물을 커버할 수 있도록 한다. 가능하지 않은 경우에는 중합시간을 연장하거나 팁을 수복물 위로 움직이면서 전체를 커버하며 여러 번 조사한다.
황색 안전 보호안경을 착용하여 정확한 위치를 유지하는지 여부를 잘 확인할 수 있도록 하며, 청색광조사로 인한 망막 손상을 방지한다(스탭이 중합을 마무리하는 것도 방법이 된다).
CR테스트에 따르면, 좋은 조사법도 중요하다. 인접면 바닥의 레진에 도달하는 광 에너지는 거리와 주변 조직으로 인해 약 90%정도로 감소된다. 예를 들어, 광 가이드를 부정확하게 조사하면 2~3mm의 정도나 10~30도 기울기로 기울여도 잔존 에너지는 추가적으로 5~50%로 감소한다.
   
 

 

광 강도와 중합시간

직접 레진 중합시의 일반적인 층별 중합가이드라인(대조시험군에 기초함)
낮은 광강도(500~1000mW/cm2): 15~201회 조사
높은 광강도(1000~2000mW/cm2): 10초간 1회 조사 또는 5초간 2회 조사
매우 높은 광강도(2000mW/cm2이상): 3초간 2회 또는 5초간 2회 조사로 열이 방출되도록 조사 간격 시 짧게 휴지기를 둔다.

새로 출시된 LED 광중합기들은 1000mW/cm2출력이상이며 2000mW/cm2을 초과하는 중합기도 많다.
이들 강력한 광중합기는 콤포지트 레진의 표면층을 단 2초 내에 경화시킨다. 그러나 이런 짧은 조사로는 재료의 중합(전환)이 완전하게 이루어지지 못하거나 거리, 조직 시 그림자, 짙은 색, 더 두꺼운 층, 또는 특정종류의 레진 등과 같은 임상적인 다양한 상태에도 무리 없이 적용할 수 있는 안전한 마진을 제공하지 못한다.

레진중합을 확인하기 위해 테스트 블록을 이용하라. 표면이 굳어도 완전한 중합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시간이 더 필요하다.
측정기를 이용하여 광중합기가 적절한 출력을 유지하고 있는지 정기적으로 확인하라.
   
 

열 조절하기

광중합기는 경조직과 연조직을 위험한 상태로 가열할 수 있는 가능성이 있다. 일반적으로 치수 온도가 5.5이상 올라가면 해로운 것으로 간주된다.

높은 강도의 빛은 법랑질 표면 온도를 5초 미만에 섭씨 13까지 올릴 수 있다. 치수온도는 5초 내에 0.7~2.8높아지고, 10초 내에 1.2~2.9높아지며, 20초 내에 1.3~4.4높아진다.

중합재료가 치수에 가까이 있는 경우, 광 강도를 줄이거나 광을 멀리 잡아 열이 축적되는 것을 최소화하라.
광중합 하는 동안 치아 위에 에어스팀을 직접 분사하는 것도 열을 줄이기 위한 효과적인 방법이다.
   
 

임상적인 고려사항 및 팁들
다음 표는 18종의 LED광중합기의 특징과 성능을 보여주고 있다. 수많은 추가적인 모델들도 가능하다. CR이 평가한 광중합기 요소들은 출력특징, 사용상의 용이성, 조절성, 디자인 특징 및 악세사리 등이다. 평가한 모든 광중합기들은 작동이 매우 잘 되었으며, 일부는 과거 CR선택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임상가들은 구입 결정시 원하는 특성별로 참고할 수 있다.

CR Conclusions
좋은 임상테크닉과 잘 디자인된 중합기가 있을 때 최적의 광중합을 얻을 수 있다. 테스트한 모든 광중합기는 모두 잘 작동했으며, 임상적으로도 적절했다. 높은 출력, 뛰어난 구강 내 접근성, 편리한 특징들을 갖춘 제품들은 다음과 같았다.

Valo Cordless(Ultradent), Slim Blast(First Medica), Fusion 4.0(DentLight), Sirius Max(National Dental), Ascent PX(Cao Group), Elipar DeepCure-S(3M ESPE), The Light 405(GC America), Bluephase Style(Ivoclar Vivadent).
   
 

< 저작권자 © 덴포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덴포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DNN  |  (04333)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104라길 3  |  TEL : 02-319-5380  |  FAX : 02-319-5381
제호 : 덴포라인(Denfoline)  |  등록번호 : 서울, 아01592  |  등록일자 : 2011년 04월 22일
발행인 및 편집인 : 윤미용  |  편집장: 유재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용  |  발행일자 : 2001년 9월 1일
덴포라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3 덴포라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enfoli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