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포라인
Clinical Insight보철
정밀인상 테크닉, 메탈 매트릭스를 이용한 방법 ②Precision Impression Technique - Modified Metal Matrixt
Dr. Attilio Sommella  |  denfoline@denfoline.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07  15:33: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지난 호에 이어>
적절한 심미-기능 계획을 수립한 후, 최소침습적 프렙, 실리콘 가이드 마스크를 이용하여 적절한 두께 확인 및 치은 퇴축 위치 등을 확인한다(그림 7~25). ‘변형시킨 금속 매트릭스(그림 26과 27)’를 치간유두가 손상되지 않게 형태에 맞춰 협설-구개측으로 기울여 치간 표면 사이에 끼운다(그림 28과 29). 구개측 고정기는 치아의 구개면에 접촉되며, 보철물 부분의 전정 순측면에서 떨어지게 하여 제작할 표면이 정확하게 읽히도록 해준다(그림 30).
   
 
   
 

이때, 매트릭스 위치가 잘못되지 않도록 콤포지트를 이용하여 치아 설측면에 고정기로 고정시키는 것이 좋다(그림 31과 32).
이때 법랑질 에칭을 하면 구강 내에서 뺄 때 분리되므로 법랑질을 에칭하지 않는다(그림 33과 34).
이 단계에서는 인상트레이 위치가 적절하게 잘 조정되었는지 확인하게 된다(그림 35).
   
 
   
 
   
 
   
 
앞서 살펴본 사용 순서를 조심스럽게 준수한다면, 그 결과는 만족스러울 것이다(그림 36). 모델 주조과정 작업은 일반적인 방법대로 시행하며, 고정된 매트릭스는 세부적인 특성을 그대로 유지시켜 준다(그림 36~43). 따라서 보철물의 인접면을 정확하게 재현할 수 있고, 가장 중요한 점은 완벽하게 분리할 수 있어, 치과기공사가 날카로운 기구로 보철물 분리작업을 하더라도 관련 치아의 인접면에 손상을 주지 않도록 하는데 도움이 된다.
   
 
1차 모델 제작 후와 모델 복제를 하고 난 후, 로터리 기구를 이용하여 분할을 진행한다(그림 44). 먼저 전치-구치부 방향을 치간유두 베이스까지 분할한 후, 항상 구치-측방 방향을 치간유두 베이스까지 분할한다. 그리고 손가락으로 가볍게 누르면 붙어있는 석고 분할부분이 분리된다(그림 45~46). 이때 깨끗한 인접면을 볼 수 있다.
   
 
   
 
   
 
마지막 단계는 장착한 리트랙션 코드로 인공치근을 원형형태로 재현한다(그림 47). 이후 모델복제 시 다음과 같은 다양한 기자재를 사용할 수 있다. Doublemix Zhermach 및 Elite double 16 fast silicone(그림 48)과 최신 버전의 Renfert the Vibrax, Twister Evolution, Millo pro, Silent V4, Magma, trimmer MT3 Plus (그림 49~50). 이후 모델 지대치 제작과정은 통법에 의한다(그림 51~53).
   
 
   
 
   
 
   
 
그림 54~63에서 우리는 6개의 장석 포세라인 비니어 제작과 관련한 기술적인 중요한 단계들을 볼 수 있었다. 접착 시멘팅을 하기 전에, 접촉면을 잘 살펴보고 심미성도 확인한다(그림 63~67). 이후 시술부위를 차단하고 시멘팅 한다(그림 68~72).
   
 
   
 
   
 
   
 
   
 

결론
최소침습적으로 수복물 제작시 정확한 인상채득을 위해 매트릭스를 변형시키는 방법은 유효하다. 이는 보철물 구성부분을 최적으로 분리할 수 있게 해주며, 치과기공사의 작업모델 분할도 용이하게 한다. 따라서 보철물 인접면의 완벽함을 보장하고, 동시에 인상체 내부의 위치변화 없이 여러 개의 모델 제작을 가능하게 해준다.

감사
환자인 Mrs. Sonia와 친구이자 동료인 Dr. Bonaventura D'Elia에게 감사드린다.

   
 

< 저작권자 © 덴포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Dr. Attilio Sommella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DNN  |  (04333)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104라길 3  |  TEL : 02-319-5380  |  FAX : 02-319-5381
제호 : 덴포라인(Denfoline)  |  등록번호 : 서울, 아01592  |  등록일자 : 2011년 04월 22일
발행인 및 편집인 : 윤미용  |  편집장: 유재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용  |  발행일자 : 2001년 9월 1일
덴포라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3 덴포라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enfoli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