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포라인
Clinical InsightClinicians Report
Class I I 레진 수복물 내 치경부 우식 만연 이유를 살펴보다The Epidemic of Cervical Caries in Class II Resin Box Forms
덴포라인  |  denfoline@denfoline.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04  13:18:3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Gordon's Clinical Observations : 최근 CR 조사에 따르면, 임상가의 43%는 Class II 콤포지트의 치경부 마진에서 우식을 자주 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상당히 높은 수치는 여기에 대한 답을 요구하고 있다. 왜 이런 일이 발생하고 어떻게 해야 하는가? 이번 호에서는 임상가들과 과학자들이 함께 그 추정 원인을 규명하고 Class II 수복물의 치경부 우식 위험을 대폭 줄일 수 있는 팁들을 제시하고자 한다.
 
주요 3 가지 원인 제공 요인들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1. 치경부 마진의 레진 중합이 완전하게 이루어지지 않았다.
2. 치경부 마진의 갭과/또는 마진 봉함
3. 수복물의 항우식 활동이 없거나 치경부의 우식성 미생물이 잔존한 경우
상기 3가지 사항들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자. 
   
 
주요 임상 팁: 치경부 우식 발달 위험 줄이기
레진과 광중합시의 어려움을 인식하자: 
 
• 레진 축성을 적절하게, 광중합은 2㎜ 미만 단위로 실시한다 
(주의: 1㎜ 단위로 광중합을 시작하여 2㎜ 단위로 늘려나가면 예후가 좋다). 이렇게 하면 적층 시 마진 봉함에 도움 되고 벌크 레진 중합시보다 수축 압력이 더 적다. 
 
권장 레진 중합 시간은 제조사들의 사용법을 참고한다. 
중요: 마진부의 간극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적절한 핸드 기구를 사용하여 레진을 축성하는 것이 좋다 (예, SonicFil 2(Kerr)등). 
 
•벌크 충전을 선택한 경우라면 치아 프렙이 작은 경우와 전치부에 한 해 사용한다. 구치부의 경우, 구강 내 접근이 제한적이고 아무리 효과적인 광중합기라도 구치부의 박스형 매트릭스가 불투명하여 완벽한 중합이 어렵고 레진 중합도 가장 깊게 이루어져야 하기 때문이다. 
주의: 벌크 충전 테크닉으로 할 경우 치경부 마진에서 레진중합이 완전히 이루어지지 않을 수도 있다.
 
   
 
•중합 광선을 관찰하고 최적의 중합 가능성을 제공할 수 있도록 유의하자
-광중합기 팁을 청결하게 유지하라. (주의: 판매되는 보호용 배리어나 플라스틱 랩을 사용하는 것을 검토하라). 
-주기적으로 기본 광중합기 측정기로 radiometer로 광 출력을 시험한다.
-스탭을 교육시켜 광중합기를 직각 (90도)으로 수복물 바로 위 올바른 위치에서 광조사하도록 한다. (주의: CR 연구는 광중합기 위치를 약간 잘못 설정해도 프렙된 치아의 와동박스까지 도달하는 전체 광중합 파워가 75% 이상 감소할 수 있음을 나타내고 있다).
-중합이 잘 이루어질 수 있도록 여러 각도에서 광조사한다. 
1. 교합면 중합, 2. 매트릭스 밴드 제거, 3. 순면부 중합, 4. 설면 중합.
중요: 광조사시 치아위에 가벼운 에어를 지속적으로 불어주어 반복적인 중합 광선의 열기를 분산시킨다.
 

마진 봉함을 더 좋게 하기 위해 다음 테크닉을 사용하자. 
•적절한 차단(습기조절)은 좋은 마진 봉함을 위한 첫 번째 단계이며 가장 간과하기 쉬운 부분이기도 하다. Class II 프렙내에 물기가 스며들 경우 이후 이루어질 임상 단계들에게 불리하게 작용한다. 관련 제품들은 
러버담, 코튼롤, Isolite Systems (다수 제품), DentaPops(Primotec)등이 있다.
 
   
 
•술식 과정 중 불필요한 손상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라. 예를 들면 가능하다면 치경부 마진에서 법랑질을 보존하는 것이나 인접 치은이나 치아와 접촉되지 않도록 하는 것 등을 포함한다. (참조: Triodent WedgeGuard(Ultradent) 또는 Fender Wedge(Directa)등과 같은 보호기구 사용을 고려하자). 
 
•적정한 매트릭스 시스템 (링, 밴드)을 사용한다. 예를 들어, Composi-Tight 3D Fusion(Garrison), Greater Curve Tofflemire Band(Greater Curve), Triodent V3와 SuperCurve(Ultradent)등.
 
•본딩시에는 효과적인 접착 및 본딩 테크닉을 이용하자. 마진부의 본딩이 잘되어야 레진 중합 후 수축시 갭이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는데 도움이 된다. 
 
•깊은 Class II 수복의 경우, 술 후 방사선으로 재확인하는 것도 고려하라. 프렙이 깊을 수록 치은 오버행 뿐 아니라 치경부 마진의 갭 생성 위험이 더 크다. 
 

우식성 미생물을 줄이고 항우식성 작용을 자극하라. 
•글루타알데하이드-HEMA 살균/디센시타이저를 삭제된 치아면에 도포한다 (1분간 2회 도포후 제거한다). 예시 브랜드: Gluma(Kulzer), MicroPrime G(Zest Dental Solutions)등
 
• 가능하다면, 레진 광중합전에 RMGI 베이스/라이너를 도포한다(깊은 치아 프렙시). 글라스 아이오노머 제품의 항우식 효과는 이미 잘 알려져 있다. 예시 브랜드: Vitrebond Plus(3M), Fuji LINING LC(GC Americ a).  
중요: 플로블 레진계 콤포지트를 RMGI 대신 라이너/베이스로 사용하는 경우에는 항우식 효과같은 작용을 제공하지 못한다.
 

광중합 레진 대안으로 취급이 까다롭지 않은 방법을 선택하라. 
•아말감은 여전한 선택재이다. 심미성이 떨어지고, 유해성이 공론화되고 있지만 아말감을 적용하는 과정에서의 문제는 적다 그리고 장기적인 예후도 더 나은 편이다. 여러 복수의 연구에서 아말감은 콤포지트 레진보다 항우식성이 더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구강내에서 수분흡수도 경험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 자가/이원 중합형 수복재료 역시 우식율이 높은 환자에게 사용할 수 있다(다음 표의 예시 브랜드 비교 참조).
   
 
 
-전통적인 글라스 아이오노머(GI) 수복재: 불소방출 수복재는 장기적인 성공률을 갖췄다. 예: Fuji IX GP와 EQUIA For te(GC America), Ketac Universal(3M), IonoStar Plus(Voco). 교합면 위에 콤포지트 레진 비니
어를 사용하면 추가적인 강도와 심미성을 부여할 수 있는 방법이 된다.
 
-레진첨가 글라스아이오노머(RMGI) 수복재: 대부분 레진성분에 불소방출 수복재가 포함되어 있다. 예: Fuji II LC(GC America), Ketac Nano(3M). 교합면 위에 콤포지트 레진 비니어를 사용하면 추가적인 강도와 심미성을 부여할 수 있는 방법이 된다.
 
-이원중합 레진 수복재: 광중합이 충분치 않더라도 레진중합이 완성될 때까지 지속된다. 이런 재료들은 코어 형성 과정이나 시멘트, 그리고 직접 수복 시 널리 사용된다. 예: Bulk EZ(Zest Dental Solutions), full-
Up!(Coltene), HyperFIL(Parkell).
 
다음 표는 광중합 레진과 자가/이원 중합형 수복재들의 다양한 브랜드들을 비교한 것이다. 물론 시중에는 이보다 더 많은 자가/이원중합형 수복재들이 출시되어 있다.
   
 
 
   
 
 

자가/이원중합 수복재의 장점
• 광중합형 수복재 적용시보다 기술적인 난이도가 덜 까다롭다.
• 짤 때 주로 흐름성이 있어 일정한 단단함을 나타낼때까지 약간 기다려야 한다(1~2분)
• 중합우려 없음(광 투과 여부와 관계없이 중합됨)
• 마진의 수축갭 우려가 적다(광중합을 사용하지 않으므로). 주의: 만약 광중합이 사용되면, 수축원리는 일반 광중합 레진과 유사하다.
• 인기있는 콤포지트 레진 브랜드들보다 비용은 약간 저렴할수 있다(mL당).
• 글라스아이오노머 타입은 불소방출이 가능하다(방출량은 브랜드별로 차이가 있음).
 

자가/이원중합 수복재의 한계점
• 완전 자가중합이 될 때까지 오래 기다려야 한다(수 분 소요).
• 흐름성이 있어서 적절한 접촉(높이)를 만들기가 어려울 수 있다.
• 조정, 휘니싱, 폴리싱에 시간이 더 많이 소요된다.
• 현재 제품들로는 색조 선택에 제한이 있다.
•  글라스아이오노머 타입은 일반적으로 굴절강도가 적고 내마모성이 적으며, 색조 안정도도 약하다. 또한 믹싱시간과 분쇄시간이 필요하다. 
   
 

 

< 저작권자 © 덴포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덴포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DNN  |  (04313) 서울 용산구 청파로 45길 19, 3층  |  TEL : 02-319-5380  |  FAX : 02-319-5381
제호 : 덴포라인(Denfoline)  |  등록번호 : 서울, 아01592  |  등록일자 : 2011년 04월 22일
발행인 및 편집인 : 윤미용  |  편집장: 유재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용  |  발행일자 : 2001년 9월 1일
덴포라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3 덴포라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enfoli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