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능, 편리성, 가성비 등 국내외 호평, 피드백 반영, 무서운 속도로 진화 중!
상태바
기능, 편리성, 가성비 등 국내외 호평, 피드백 반영, 무서운 속도로 진화 중!
  • 덴포라인
  • 승인 2020.01.0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트, i500

2018년 6월에 첫 선을 보인 이후, 불과 1년 6개월 만에 무서울 정도로 기세를 확장하며 국내외에서 영역을 확고히 다지고 있다. 지난해 가장 돋보였던 구강스캐너를 꼽는데 상당수 임상가들이 ㈜메디트의 i500을 꼽는데 주저하지 않았다. 임상적으로 무리가 없는데다, 임상가들의 피드백이 재빨리 반영되며 빠른 속도로 진화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2020년 1월엔 대대적 업그레이드가 예고돼 있어 또 한 번 기대를 모으고 있다.
기능적 특징으로는 2대의 고속 카메라가 탑재돼 빠르고 효율적인 스캔을 구현하고, 가로 19㎜, 세로 15.2㎜의 초소형 스캔 팁이 장착돼 구강 내 깊숙한 곳까지 자유로운 진입이 가능하다. 무게 또한 280g에 불과하고, 고해상도, 고정밀 스캔이 가능해 프렙된 치아의 마진을 쉽게 구별할 수 있어 보철물 적합도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연조직, 치석, 치아를 정확히 구분해 정밀한 컬러 이미지로 표현해 낸다는 점도 장점이다. 이밖에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과 연회비 및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비용이 없다는 점, stl, obj, ply 등 어떤 포맷으로도 데이터 추출이 가능한 ‘오픈형’이라는 점도 장점이다.
i500의 또 하나 경쟁력은 메디트 링크(Medit Link)다. 개원가와 기공소를 연결하는 클라우드 개념의 가상공간으로 여기에서 모든 제작물이 원스톱으로 진행된다. 스캔된 환자 데이터를 업로드해 원하는 기공소를 지정해 제작물을 의뢰할 수 있는데, 지금은 전 세계 이용 치과만 8,000여 곳, 연결된 기공소는 4,000여 곳에 이르는 거대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제품 개요
· 국 내 출 시 : 2018년 6월
· 연   회  비 : 없음
· 무       게 : 280g

· 정밀도(전악기준) : 20μm
· 안정적 스캔 범위 : 전악
· 스캔시간(하악기준) : 60초
· 파우더 사용여부 : 완전 파우더 프리
· 제공되는 팁 : 4개(단일 사이즈)

· 예정 사항 : 2020년 1월 중 SW 업데이트를 통한 성능 업그레이드 및 신규 기능 추가 예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