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몸의 날 행사 동국제약과 진행
상태바
잇몸의 날 행사 동국제약과 진행
  • 하정곤
  • 승인 2021.04.06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치주과학회

대한치주과학회와 동국제약은 3월 24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코로나 시대의 구강건강관리’를 주제로 제13회 잇몸의 날‘행사를 진행했다.
‘잇몸의 날’인 3월 24일은 ‘삼(3)개월마다 잇(2)몸을 사(4)랑하자!’라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올해는 코로나 19 감염 합병증의 예방 및 관리를 위한 잇몸 건강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코로나 시대 잇몸 건강 관리를 위한 ‘3.2.4수칙’을 제시했다.
첫 번째 발표에서 한양대학교 한지영 교수는 유럽치주학회(EFP)회장을 지낸, 스페인 마드리드 대학교 Mariano Sanz 교수 연구팀의 치주염과 코로나 19 감염 심도간의 상관 관계에 대한 사례통제 임상연구결과를 소개했다. 두 번째, 가톨릭 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정재호 교수는 만성폐쇄질환과 치주질환과의 상관관계를 코로나 시대에 접목해 재해석한 발표를 진행했다. 이어서 김남윤 부회장은 ‘코로나 때문에 치과치료를 망설이셨지요?’라는 제목으로 치과진료환경은 철저한 감염관리를 통해 누구나 안전하게 방문할 수 있음을 발표했다. 
치과는 엄격한 가이드라인에 따라 철저한 방역관리를 하고 있으므로, 앞서 언급된 것처럼 구강위생과 잇몸 관리가 코로나 시대의 필수건강지침으로 강조되는 상황에서 치과진료를 주저하지 말고 잇몸 관리에 꾸준히 신경 쓸 것을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허익 대한치주과학회장과 임원진은 코로나 시대의 잇몸건강 관리를 위한 ‘3.2.4수칙’을 발표했다. 
동국제약 오홍주 대표이사는 “코로나 19에 대한 경각심을 잃지 말아야 할 때에 잇몸병과 코로나 19와의 연관성에 대해 설명하는 자리를 자리를 갖게 되어 매우 의미있게 생각한다”라며 “앞으로도 국민들의 관심과 이해도를 제고하기 위한 ‘잇몸의 날’캠페인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하정곤 기자 denfoline@denfolin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