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포라인
NewsIssue
㈜신흥, 세계적 감염관리 브랜드 ‘BOSSKLEIN’ 론칭!치과 내 기구세척, 이젠 내게 맡겨라!
류재청  |  denfoline@denfoline.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03  17:16:1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치과 진료와 운영에 있어서 감염 등의 위생 관리는 가장 기본적인 사항이지만 한편으론 가장 중요하고 필수적인 덕목이기도 하다.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상에서 이에 대한 환자들의 피드백이 더욱 활발해지고 있어, 원활한 치과 운영을 위해서는 이제 치과 내 위생 관리가 더욱 철저히 요구되는 시대가 됐다. ㈜신흥이 지난 5월 새롭게 선보인 ‘BOSSKLEIN(영국 TOPDENTAL社)’은 이러한 개원가 현실과 요구에 부합하는 가장 합리적인 감염관리 솔루션 중 하나로 꼽힌다.
취재 | 류재청 기자 denfoline@denfoline.co.kr
   
 
‘보스클라인(BOSSKLEIN’은 영국 TOPDENTAL社 제품으로 지난달 열린 ‘시덱스 2019’를 통해 국내에 첫 선을 보이며 참관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 때 선보인 제품은 기구 세척제(BOSSKELIN INSTRUMENT), 버 및 파일 세척제(BOSSKLEIN DISBUR READY), 표면 세척제(BOSSKLEIN SPRAY AF) 등 모두 3종이었다.
3일 간의 전시 기간 동안 준비한 물량이 거의 소진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각종 홍보를 통해 사전 공지된 상황임을 감안하더라도 기대 이상의 다소 이례적인 반응이었던 것으로 신흥 측에선 평가하고 있다. 결과적으로 ‘BOSSKLEIN’에 대한 명성과 우수성이 국내에서도 새삼 입증된 셈인데, 선진 유럽에서 먼저 인정받은 치과 위생용품 브랜드라는 점이 크게 어필한 것으로 신흥 측에선 판단하고 있다. 덧붙여, 사용자의 안전 및 환경보호, 위생 등 각종 신뢰성 기준을 충족한 제품(CE마크를 획득)이라는 점도 플러스 요인이 됐을 것으로 판단했다.

제품별로 좀 더 자세히 살펴보면, 기구 세척제인 ‘BOSSKELIN INSTRUMENT’는 1:50의 희석 비율로 최대 15분 간 사용이 가능한 제품으로 용량에 따라 ▲INTSRUMENT(1L)와 ▲INTSRUMENT(2L)가 있다. 박테리아 및 효모, 각종 바이러스(HIV, 인플루엔자 바이러스B, C형 감염 HCV) 등에서 효과를 발휘한다. 
버 및 파일 세척제인 ‘BOSSKLEIN DISBUR READY’는 원액 그대로 사용하는 제품으로 2리터 용량의 DISBUR READY가 있다. 최소 5분에서 최대 30분까지 담갔다 사용하는데, 사용 후에는 따로 씻어낼 필요 없이 자연 건조 시켜서 바로 사용 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표면 세척제인 ‘BOSSKLEIN SPRAY AF’는 ▲SPRAY(500㎖)와 ▲리필(5L), ▲WIPES TUBE(100pcs)와 ▲리필(100pcs) 2가지 타입으로 출시돼, 사용자 상황에 따라 편리하게 선택할 수 있다. 알코올 성분이 들어있지 않아, 가죽 등 알코올에 민감한 표면에도 마음 놓고 사용할 수 있다.

㈜신흥 측 한 관계자는 “엄격한 품질 검증을 통과해 탄생한 제품으로 탁월한 효과는 물론 합리적인 가격까지 더해져 임상가와 치과위생사를 만족시킬 최고의 가성비 ‘끝판왕’ 제품”이라며 “향후, 런칭을 기념해 각종 프로모션과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BOSSKLEIN 제품에 대한 문의는 ㈜신흥 상품마케팅팀(080-801-1577)으로 하면 된다.

 
< 저작권자 © 덴포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류재청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DNN  |  (04313) 서울 용산구 청파로 45길 19, 3층  |  TEL : 02-319-5380  |  FAX : 02-319-5381
제호 : 덴포라인(Denfoline)  |  등록번호 : 서울, 아01592  |  등록일자 : 2011년 04월 22일
발행인 및 편집인 : 윤미용  |  편집장: 유재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미용  |  발행일자 : 2001년 9월 1일
덴포라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3 덴포라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enfoli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