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바람 나는 치과생활이 치과 경영에 미치는 영향
상태바
신바람 나는 치과생활이 치과 경영에 미치는 영향
  • 신호성(세신유나이티드 대표, 경영학 박사)
  • 승인 2016.12.07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서치 결과 분석⑨

▲ 신호성(세신유나이티드 대표, 경영학 박사)
본지는 매월 새로운 주제를 선정해 ‘독자 리서치’를 진행(98p 참조)하고 있으며, 이에 대한 결과를 분석해 싣고 있습니다. 지난달 리서치 주제는 ‘신바람 나는 치과생활이 치과 경영에 미치는 영향’이었습니다. 본 리서치에 대한 주제 선정 및 결과는 ㈜세신유나이티드의 대표이며 경영학 박사인 신호성 대표에 의해 분석, 정리됩니다. 본 결과는, SPSS(21)회귀분석 통계 결과 t값 1.96이상, 유의수준 95% 이상의 신뢰도를 나타냅니다.

 
분석 및 정리 신호성(세신유나이티드 대표, 경영학 박사)
 
최근 개인에게 자기혁신의 요구가 증가되면서 조직에서의 펀(fun)은 새로운 트랜드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병원(직장)에서 재미를 느끼지 못하는 직원은 고객을 만족시킬 수 없다. 즉 외부고객을 만족시키기 위해서는 먼저 내부고객을 만족시켜야 한다. ‘펀 리더십’은 직장과 일에 재미를 느끼도록 의도적으로 배려하는 것으로 과거의 권위주의적이고 억압적인 성과 제일주의의 한계를 뛰어넘어 웃음을 회사에 퍼뜨려 신바람 나는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여 생산성을 향상시키고자 하는 것으로 설명된다.
직장에서 ‘펀(fun)’이란 부서나 동료 간의 관계에 있어 우애 넘치는 즐거운 분위기를 말하며, 단순한 재미, 흥미 이상의 의미를 가진다. 펀(fun)은 휠씬 더 넓고 깊은 차원의 것으로 펀(fun)의 기본은 사람을 중요히 생각하는 것으로부터 출발하고, 펀(fun)의 핵심은 사람이며, 펀 경영은 결국 사람경영, 인재경연의 다른 표현이라고 할 수 있다. 이제는 많은 기업에서 일하기 즐거운 조직 만들기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선진 경영 문화에서도 펀 경영(Management by Fun), 즉 재미있는 일터 만들기(Workplace Fun)가 많은 기업들의 경영모토가 되고 있다. 리더는 개방적인 커뮤니케이션과 인적, 물적 자원의 효과적 운영 및 역량을 강화시키기 위해 직원과 성실하면서 일관성이 바탕이 된 교감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
‘Fortune’이 선정한 100대 기업의 특징은 회사보다 사람을 더 중시하는 태도로 일을 보다 유쾌하게 대할 때 이직률이 낮고 고객에 대한 행동을 정성으로 할 수 있다고 보고되었다.
 
펀 리더십 개념
펀 리더십은 단순히 웃기고 재미있는 것을 말하는 것은 아니다. 조직 내에서 존재 가치를 찾고 신바람 나서 일하는 것, 이러한 조직을 만들어 갈 때 펀 리더십을 발휘하게 된다. 펀이란 즐겁게 하기 위해 불편하고 불필요한 것을 제거 하는 것이다. 결국 펀이란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것이다. 펀 리더십 행동은 웃음, 유머, 칭찬으로 구성되며, 펀 리더십은 조직원들이 직무태도 중 직무만족, 조직 몰입에 긍적적인 영향을 미치고 이직 의도를 낮춘다고 하였다.
펀 리더십의 중심에는 ‘서번트’ 철학이 있다. 이는 리더로서 자신을 먼저 생각하기 보다는 함께 일하는 구성원들이 설정한 목표를 달성하는 과정에서 성공과 성장을 돕기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말한다. 리더가 성과를 지향하고 목표를 강조하다 보면 과정을 소홀히 할 수 있지만, 궁극적으로 목표 달성에서 과정은 매우 중요하다. 구성원들이 높은 도덕성을 추구하고 이를 지켜 나가면서 공동의 목표를 달성 할 수 있게끔 동기를 부여해야 한다. 펀 리더십은 바로 구성원들이 목표 달성 과정에 참여해 책임감을 갖고 일 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성취한 조직의 목표에 대해 구성원 자신이 기여했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더욱 도전적인 목표를 향해 다시 뛰게 만드는 환경을 제공한다. 발상의 전환을 통해 새로운 길을 만들고 새로운 연결 대상을 만난다는 것은 조직의 창의적 마인드와 맥을 같이 한다.
펀 리더십은 구성원 간에 서로 관심을 갖고 배려하며 이러한 배려가 협력으로 이어지도록 한다. 펀 리더십은 일에 대한 구성원들의 스트레스와 불안을 이겨내고 일에 대한 자발적인 몰입도를 증가시켜 생산성과 성과를 높이는데 기여한다. 직원들의 사기와 긍정인 조직문화를 형성하는데 큰 역할을 한다고 할 수 있다.
 
펀 리더십의 구성요소
본 연구에서 펀 리더십 행동의 하위 요인은 웃음, 유머, 칭찬으로 설정하였다.
1) 웃음 : 웃음이란 두 사람 사이를 가장 친밀하게 하는 의사소통의 종류이며, 행복한 감정의 표현을 나타나는 신체적 반응이다. 웃음은 유쾌하다는 감정이 얼굴에 표현된 것이다. 이러한 반응은 생물학적 요인과 인지적 요인으로 크게 구분되는데, 웃음은 인지적 요인에서 유발된다. 사람은 외부로부터 어떠한 위협이 닥치면 이성적 판단 전에 공포 감정이 먼저 생겨나게 되는데 반면에 웃음은 외부로부터 인식되는 상황을 판단하여 행동하며, 이러한 반응은 인지적 요인에서 유발된다. 웃을 때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외부 정보가 우스운지 아닌지를 판단하여 행동하기 때문에 한번 들었던 유머는 재미없다고 판단하게 되는 것이다.
 
2) 유머 : 구병주(2008)는 연구를 통해, 상사의 유머감각이 높을수록 조직원의 직무만족과 조직몰입이 높고 이직 의도는 낮다고 하였다. 또, 유머가 성공에 미치는 영향을 보면 취업사이트 <사람인>에서 ‘유머감각이 성공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직장인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85.8% 가 영향이 있다고 답했다. 그리고 유머 있는 연출법을 가미해 요점을 전달하면 상대방을 유쾌하게 해주면서도 오래 기억시키는 효과가 있다(한광일, 펀경영 리더십,2007). 또한 유머는 직장 스트레스를 환기시켜 주어 상호 관계에서 활력소가 되고 직무의 집중력과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역할을 한다.
 
3) 칭찬 : 칭찬이란 ‘상대가 잘했을 때 마음을 전달하여 상방에게 표현하는 수단’을 말한다. 상대방의 존재를 인정하는 행위와 언어로 상대의 에너지를 높여 줄뿐 아니라 목적을 달성할 수 있는 수단이기도 하며, 칭찬의 횟수와 방법이 다양할수록 효과가 증가한다. 칭찬은 긍정적인 사고와 자아 존중감을 높일 수 있으나 때로 칭찬이 효과 없거나 기대하지 못한 반응을 불러 올 수도 있다. 오히려 직원들을 나태하게 만들거나 부담감을 줄 수도 있다. 때문에 상대방을 칭찬 할 때는 사실에 근거한 느낌으로 표현하는 것이 좋다.
 
연구결과
본 연구의 주요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직속상사의 펀 리더십 행동을 구성하는 하위 요인인 웃음과 칭찬이 병원 근무자의 직무만족과 고객지향적 행동에 각각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이런 직무만족이 고객지향적 행동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병원은 일반기업과 달리 전문적 지식에 기반한 다양한 직무와 경험체계를 포괄하고 있으며 환자로부터의 영향력을 고려해야하는 업무환경에 놓여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치과의사 또는 상사의 펀 리더십 행동이 직원들의 직무만족과 고객지향성에 영향을 주는지에 대한 관계 규명을 통해 개인 및 조직에 유연성 있는 방향성을 제시하고 효과적인 인적자원관리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수행했다.
연구의 결과를 통해 펀 리더십의 하위 요인인 웃음, 유머, 칭찬 중에서 ‘칭찬’이 직무만족에 가장 많은 영향력을 보이는 것을 확인하였으며, 다음으로 ‘웃음’이 직무만족에 미치는 영향이 높음을 확인하였다. 또한 병원에서의 직무만족이 고객지향적 행동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함으로서 펀 경영은 구성원이 기업에 대한 조직문화에 만족을 인식하고, 고객에 대한 고객지향적 행동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요인임을 확인 할 수 있었다.
이는 펀 리더십이 병원 근로자의 성장 동기가 될 수 있으며, 병원에서 서로가 존중하는 문화를 만들고 조직의 주인 의식과 함께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병원 서비스의 경쟁우위를 갖게 할 수 있다고 보았다. 펀 리더십은 업무 개선, 아이디어 창출, 조직 신뢰, 인간관계 개선을 가능하게 해 주고, 업무 협력과 의사소통을 원활하게 해주며 신체와 정신 건강에 있어서 긍정적인 반응을 가져온다고 하였다.
펀 리더십행동이 직무만족과 고객지향적 행동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난 결과를 통해 병원경영 차원에서 조직구성원에게 존중과 배려의 문화가 이루어질 수 있는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이 필요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