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연세대 치과대학, Young Eagle 프로그램 신설
상태바
[뉴스] 연세대 치과대학, Young Eagle 프로그램 신설
  • 덴포라인
  • 승인 2021.07.28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의학 연구자 양성 목적, 7월 6일 킥오프 미팅
연세대 치과대학이 치의학 연구자 양성을 위해 영 이글 프로그램을 신설했다.
연세대 치과대학이 치의학 연구자 양성을 위해 영 이글 프로그램을 신설했다.

연세대학교 치과대학이 치의학 연구자 양성을 위해 7월 6일 ‘2021년 1차 영 이글(Young Eagle) 프로그램’ 킥오프 미팅을 개최했다.


영 이글 프로그램은 예과(치의예과 1, 2학년)와 본과(치의학과 1, 2, 3학년)에 재학 중인 치과대학 학생들에게 기초 연구를 체험할 기회를 제공한다. 치과대학은 지난달 참여 학생을 선발을 마쳤다. 학생들은 여름방학, 겨울방학에 각각 100시간씩 총 200시간 동안 교수의 지도하에 관심 있는 기초학 분야(미생물학, 생리학, 생화학, 약리학, 조직학, 해부학, 치과생체재료학, 예방치과학, 구강병리학) 실험실 연구에 참여한다. 프로그램 참여 학생에게는 연구장학금을 지급해 연구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연구를 마친 후에는 수료증을 수여한다.


영 이글 프로그램은 미래의 기초 치의학 연구자를 육성하기 위해 치과대학 선도연구센터(MRC) 미각연구센터에서 진행해 왔다. 올해부터 대학에서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확대해 운영한다. 이날 킥오프 미팅에는 김의성 치과대학장을 비롯해 향후 1년간 프로그램에 함께할 치과대학 학생들과 멘토 교수들이 참석했다. 


김의성 연세대 치과대학장은 “기초 연구에 대한 조기 노출의 중요성은 이루 말할 수 없다”라며 “영 이글 프로그램이 기초 연구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을 높이고, 학생들이 치의학 연구자로서 진로를 설정하는 데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