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Interview] “사용 편의성과 가공 속도 빨라 원내 적합!”
상태바
[Special Interview] “사용 편의성과 가공 속도 빨라 원내 적합!”
  • 강찬구
  • 승인 2021.03.08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덴츠플라이시로나, 피호철 과장

덴츠플라이시로나는 디지털 덴티스트리가 각광받는 시대에 맞춰 다양한 디지털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원내 환경에 최적화된 밀링머신 CERECⓇ Primemill을 선보여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인터뷰에서는 덴츠플라이시로나 피호철 과장에게 뛰어난 유저 편의성과 가공성으로 사랑받고 있는 CERECⓇ Primemill에 대한 설명을 들어봤다. 
강찬구 기자 denfoline@denfoline.co.kr

CERECⓇ Primemill의 강점은 
국내에서 원데이 세라믹 또는 원데이 라미네이트 등을 한다고 가정할 시 많은 치과 원장님들이 자사 제품을 가지고 진행할 정도로 이미 검증된 시스템입니다.

실제 유저를 통해 치과에서 시스템이 검증됐기 때문에, 여기서 얻을 수 있는 이점을 설명해 드리고 있습니다.
원데이 진료가 가능하다는 것은 환자를 보는 시간 감소 및 신환 유치에도 도움이 되기 때문에, 확실하게 검증된 시스템인 동시에 덴츠플라이시로나 제품을 사용하는 치과 시스템에도 변화를 줄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또한 CERECⓇ Primemill이 지르코니아 크라운을 위한 초고속 모드를 사용할 경우 약 5분 이내로 밀링이 가능하고, 치과용 퍼니스인 CERECⓇ SpeedFire가 20분 내로 소결할 수 있어 원데이 지르코니아를 원하는 치과에서 문의와 주문이 많은 것도 강점입니다. 블록 재료에 대한 호환성이 뛰어난 점도 원장님들이 선호하는 부분 중 하나입니다. 

추가로 정품 블록의 경우 QR코드로 제품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며 RFID 리더기를 통해 밀링버의 정보도 확인할 수 있어 유저 편의성이 강조됐습니다. CEREC 소프트웨어가 제품에 최적화된 만큼 가공할 형태만 정하면 필요한 버나 블록 등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때문에 밀링머신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이라도 쉽게 가공할 수 있습니다. 전용 캐비닛을 사용할 경우 밀링머신 소음이 50% 이상 감소 하는 만큼 원내 사용에 적합한 점도 충분히 매력적인 옵션이라고 생각합니다. 

원내 밀링머신 활용 시 장점은 
디지털 워크플로우가 치과계에 도입되면서 밀링머신, 구강스캐너, 전자차트와 같은 소프트웨어 등 다양한 디지털 제품에 대한 관심과 구매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개별 제품에 대한 관심이 많았지만 제품을 사용하면서 이후나 이전 과정에 대한 관심이 커지는 것도 사실입니다. 이전에 아날로그로 진행하던 과정에 비해 디지털 덴티스트리가 편한 부분이 있기 때문인데 CERECⓇ Primemill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좋은 제품이라고 봅니다. 단순히 보철물 정보를 전달하는 것에서 벗어나 치과에서 보철물 제작을 하는 것도 비용이나 시간적인 부분에서 강점인데 추가로 초심자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은 치과에 큰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밀링머신 선택 시 고려사항은 
원내 보철물의 개수를 확인해 치과에서 인레이나 크라운, 지르코니아 등의 비중을 정리하고 밀링머신 도입에 대한 목적을 확고하게 정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다양한 제품들이 시장에 나와 있고 제조사 별로 추구하고 있는 컨셉이 있는 만큼 자신의 진료 스타일이나 보철물 제작 개수로 치과에 맞는 원내 밀링머신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향후 활동계획은 
올해 중 CEREC SW 5/inLab CAM 21이 런칭 예정인데 이를 통해 당사 제품의 호환성을 극대화할 예정입니다. 추가로 3월 14일부터 24일까지 CEREC Base Camp를 진행해 참가자에게 디지털 진료에 대한 기본지식, 핸즈온, 원내 테스트를 전달할 예정입니다. 올해에 해당 행사를 계속 이어나갈 예정이니 CEREC 제품에 대한 관심이 많은 분은 참가를 부탁드립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